슬라이드5.PNG 첨부 이미지
슬라이드5.PNG 첨부 이미지
슬라이드5.PNG 첨부 이미지
슬라이드5.PNG 첨부 이미지
슬라이드5.PNG 첨부 이미지

부산진순절도

유물번호
분류 회화(기록화)
연대 1760년(영조 36)
재질 견(絹)
크기 가로 96cm, 세로 145cm
지정현황 보물 제391호
전시위치 제1전시실
슬라이드5.PNG 첨부 이미지
슬라이드5.PNG 첨부 이미지
슬라이드5.PNG 첨부 이미지
슬라이드5.PNG 첨부 이미지
슬라이드5.PNG 첨부 이미지
부산진순절도(釜山鎭殉節圖)는 조선 선조 25년(1592) 4월 13일과 14일 이틀 동안 부산진에서 벌어진 왜군과의 전투장면을 그린 것으로, 크기는 가로 96㎝, 세로 145㎝이다.
비단바탕에 그려진 이 그림은 숙종 35년(1709)에 처음 그려진 것을 화가 변박(卞璞)이 영조 36년(1760)에 다시 그린 것인데 처음 작품은 존재하지 않는다. 높은 곳에서 전투장면을 내려다 보듯 묘사하였는데, 그림 오른쪽 중간에 부산진 성곽이 배치되어 있고 그 주변을 왜병 및 왜선이 빈틈없이 에워싼 모습은 아군과 적군의 심한 전력의 격차를 보여준다.
그림의 작품성은 전반적으로 높게 평가되지는 않으나, 나라를 수호하는 민족정기를 보여주는 역사적 자료로서의 가치가 있는 작품이다.
다음글
불랑기자포
이전글
동래부순절도